보험뉴스

사람의 목숨에 가장 큰 영향을 주는 암이라는 질병은 모두가 두려워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그전에는 이에 대한 치료법이 없어 불치병이라는 타이틀을 갖고 있을 정도로 무시무시한 질병이었습니다.
물론 이제는 의학기술이 발달하면서 초기에 발견하면 생존할 가능성이 커졌습니다.
그러나 이제는 치료에 관한 걱정보다는 치료비에 관한 걱정이 높아지고 있는데요.
이런 상황을 대비하기 위해서는 암보험이 필요합니다.

 

누구에게나 암이 찾아올 수 있다 보니 암보험은 선택이 아닌 필수라고 설명해 드릴 수 있습니다.
통계에 따르면 국민 3명 중 1명은 암에 걸릴 위험이 있다고 할 정도로, 암은 더는 남의 이야기로만 생각하긴 어렵습니다.
또한 암은 초기 증상이 적다 보니, 암이 많이 진행된 상태에서 진단을 받는 경우가 많은데요.

 

암이 많이 진행된 상태에서는 치료도 어렵고, 치료비용도 많이 들다보니 비용적 걱정이 더욱 클 수 있습니다.
암보험은 진단비를 보장하여, 암 치료자금뿐만 아니라 생활자금으로도 활용할 수 있어 암에 대한 경제적인 어려움을 많이 해소해줍니다.
암에 대한 경제적인 어려움을 대비하기 위해 젊었을 때부터 암보험으로 대비해보시기 바랍니다.

 

암보험은 암 확진 시 진단비와 특약에 따른 보장금을 지급하게 됩니다.
특약을 통해 매달 생활 자금이나 수술비 등을 보장받을 수 있으므로, 자신이 필요한 내용에 대해서는 특약을 확인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암보험은 크게 갱신형과 비갱신형으로 판매되고 있는데 이 둘의 차이점을 정확히 알고 가입하셔야 합니다.
비갱신형은 갱신과정이 없다 보니 보험료에 대한 부담이 증가하지는 않는데요.
반면에 갱신형은 갱신과정을 거쳐 보험료가 인상될 수 있다 보니, 초기에는 보험료 부담이 없지만, 이후에는 보험료 부담이 커질 수 있습니다.

 

단, 비갱신형은 초기보험료가 비싸므로 현재 경제 사정이 좋지 않으신 분이라면 우선 갱신형에 가입한 이후에 나중에 비갱신형 암보험을 새로 알아보는 것이 좋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