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에 걸린 사람들 대부분은 회사에서 나가는 경우가 많습니다.
왜냐하면 암 치료하는 동안 입원을 하거나 통원치료를 자주 하다 보니, 그만큼 일을 하기 어려워지기 때문인데요.
의료기술이 아무리 발전하더라도, 일반 회사원의 월급으로는 암을 치료하는 비용이 어렵게만 느껴질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별도의 비상금을 만들거나, 암보험 등으로 문제를 대비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암 보장을 준비할 때 점검할 것 중 하나는 갱신유형으로, 갱신형과 비갱신형이 있습니다.
둘의 차이는 크게 보험료의 변동이 있는지 없는지입니다.

 

갱신형은 초기 보험료가 저렴하지만, 일정 주기로 보험료에 변동이 있는 유형입니다
보험료가 오를 수 있다 보니, 초기의 재무계획과 나중의 재무계획이 완전히 달라질 수 있습니다.
보험료가 비싸졌을 때, 해지하고 다른 보험을 알아보는 방법도 있지만, 나이와 이전병력에 따라 보험료가 더욱 비싸질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합니다.

 

특히 갱신형은 납부 기간 동안에만 보장받다 보니, 평생 보험료를 내야 한다는 단점도 있습니다.
나이가 들수록 조금씩 내는 보험료도 부담스러운데, 보험료가 높아지게 되면 더욱 부담스럽게 느껴질 수 있습니다.
나이가 들었을 때 보험료의 부담을 줄이기 위해서는 비갱신형이 좋습니다.

 

비갱신형은 초기에 보험료가 다소 비싼 편에 속합니다.
하지만 납부 기간 동안 보험료가 오르지 않으므로, 계획적인 보험설계를 하실 수 있습니다.
또한 납부 기간에만 보험료를 내면 만기까지 보장받을 수 있어, 자신의 노후에는 보험료에 대한 부담을 더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