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 진단비 활용

가장 무서운 질병을 이야기하라고 하면 모든 사람이 이구동성으로 암을 외칠 것입니다.
암은 한국인에게 발병률이 높은 질병으로 누구에게나 두려운 질병 중 하나입니다.
사망확률이 높은 암은, 치료비용도 많이 필요하다 보니 금전적으로 여유가 없는 사람일수록 더운 두려운 질병인 것 같습니다.

 

실비보험과 다르게 암 진단비는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습니다.
실비보험은 지출한 의료비용에 따라 보장하다 보니, 일단 치료비용을 지출해야 한다는 단점이 있습니다.
하지만 암보험은 암 확진 시 진단비를 보장하다 보니, 치료자금으로도 활용할 수 있고, 암을 치료하는 동안 필요한 생활자금으로도 활용할 수 있습니다.

 

암보험이 진단비를 준다고 해서 장점만 있는 것은 아닙니다.
정액 형식으로 보장하다 보니, 이후에 암 치료비용이 비싸지게 되면, 치료비용의 어렵게 느껴질 수 있습니다.
또한 목돈을 일시에 지급하다 보니 지출계획을 제대로 세우지 않는다면 치료비용이나 생활비가 이후에 어려워질 수 있습니다.
암보험은 가입하는 것만큼 진단비를 잘 사용하는 것이 중요하므로, 계획을 잘 세워 진단비를 사용해보시기 바랍니다.


암에 대한 치료비를 대비하는 것이 바로 암보험으로, 이미 많은 분이 암보험을 알아보고 있습니다.
암보험은 암이라는 게 확정되면 수술비, 입원 일당, 진단비를 보장받을 수 있는데 이 중에 가장 중요한 것은 진단비입니다.
진단비는 암의 종류에 따라서 다르게 지급되고, 치료자금 및 생활자금으로 사용할 수 있기 때문에 더욱 효율적으로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암은 크게 소액암, 일반 암, 고액 암으로 분류됩니다.
자주 걸리지만, 치료비용이 낮고, 치료 기간도 적은 암은 소액 암으로 구분됩니다.
또한 고액 암은 발병률이 낮지만, 치료 기간이 오래 걸리고, 치료비용이 많이 드는 암으로 보장금액을 많이 설정하는 것이 좋습니다.
소액 암과 고액 암에 대한 기준이 보험사별로 다를 수 있으니, 가입 전 약관을 확인하는 것이 좋습니다.